기사 메일전송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2차 재난기본소득 지급 환영···시·군에서 추가로 선결제 지원" - "각 시·군 인구수 기준 1인당 3만원 범위 내 지역 형평성 고려한 지원 추진"
  • 기사등록 2021-01-22 15:24:56
기사수정

곽상욱 오산시장이 지난달 3일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 열린 2020년 제11회 아시아미래포럼에서 정책사례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오산시)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가 경기도의 2차 재난기본소득 지급 결정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히며 시군 단위에서 1인당 3만원 범위 내에서 추가로 선결제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장안 곽상욱 오산시장은 22일 성명서를 내고 “2.5단계 거리두기로 소상공인의 피해 상황은 절박하고 골목상권, 전통시장 등의 경제 상황을 최악으로 치달아 기존 지원 제도로는 한계가 있는 상황”이라면서 “이에 31개 시・군에서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과 선결제 지원 제안에 대하여 환영과 동참의 입장을 밝힌다”고 전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0일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작년 4월에 이어 지역화폐로 2차 재난기본소득을 전 도민에게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다만, 시기는 민주당의 권고에 따라 방역 진행추이를 점검한 후 결정할 예정이다.

 

곽 시장은 경기도 지원에 더해 각 시군에서도 선결제 추가 지원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경기도의 선결제 지원 규모에 더해 각 시·군 인구수를 기준으로 1인당 3만원 범위 내에서 지역 형평성을 고려한 지원을 추진하겠다”며 “각 실정에 맞게 지원 대상을 자율적으로 정하고 지방의회와의 협력을 통해 최대한 신속하게 집행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선결제 지원은 집합금지・제한 대상업종을 대상으로 선결제를 하면 소비금액의 일부를 되돌려주는 제도다.


그는 “선결제 지원은 미래의 수요를 현재 수입으로 촉진하고 전환하는 정책이며 보건방역과 경제방역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을 수 있다”며, “전례 없는 민생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기초지방정부가 대담하게 결정하고 신속하게 지원하는 것은 의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만, 곽 시장은 “지급 시기는 현재 국가에서 3차 재난지원금이 지급되고 있고, 방역상황에 맞춰 지급한다는 경기도의 결정을 존중하여 코로나 19 및 방역 진행 추이를 면밀히 점검 한 후 결정하겠다”고 덧붙였다.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gginews.kr/news/view.php?idx=65053
  • 기사등록 2021-01-22 15:24:56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경기도, 화성·시흥에서 ‘경기바다 특화거리 활성화 시범사업’ 진행 경기도가 18~20일 화성 전곡리, 시흥 오이도에서 ‘경기바다 특화거리 활성화 시범사업’을 진행한다. 앞서 도는 지난 4월 화성 전곡리 마리나 골목과 시흥 오이도 바다거리 등 7곳을 ‘2021년 경기도 구석구석 관광테마골목’으로 선정, 지역주민 주도로 역사·먹거리 체험 등 특화자원을 개발해 지역 관광 경쟁력을 강화하겠...
  2. 경기도, 7월 말까지 물놀이형 유원시설 46개 전수 점검 경기도가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7월 말까지 도내 워터파크 등 물놀이형 유원시설 46개 전체를 대상으로 방역과 안전관리 여부 등을 점검한다. 도는 물놀이형 유원시설 전체를 문화체육관광부, 시‧군, 전문가(안전성 검사기관) 등과 민관합동 점검할 예정이다. 점검 사항은 유원시설업자 안전‧위생 기준 준수 여부, 유기시설 설비기준 적합 ...
  3. 고양시, ‘덕은역 설치 비용…LH에서 내라’ 고양시가 ‘대장∼홍대선’ 민간투자사업 추진에 따른 고양덕은역(가칭) 설치 비용을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부담해야 한다는 입장을 16일 밝혔다. 지난 4월,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안)에 대장~홍대선이 포함돼 덕은역 신설이 예상되는 이곳은 지난해 고분양가 논란을 일으킨 ‘고양덕은 도시개발사업’구역이다. 이재..
  4. 수원시, ‘수원통닭거리’‧‘천천먹거리촌’ 음식문화거리 추가 지정 수원시가 최근 ‘음식문화거리 심의위원회’를 서면으로 열고, ‘수원통닭거리’와 ‘천천먹거리촌’ 등 2개소를 ‘음식문화거리’로 추가 지정했다. 수원시는 음식문화거리로 지정된 수원통닭거리와 천천먹거리촌을 대상으로 12월까지 안내판 설치, 음식문화 개선사업, 홍보 등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음식문화거.
  5. 경기도, 제조업분야 역대 최대 규모의 외국인 투자유치 성공 세계적인 산업용 가스업체 ‘린데(Linde)’가 약 15억 달러(한화 약 1조 7천억 원)를 경기도에 투자해 수소충전소와 산업용 가스시설을 신·증설한다. 올해 경기도가 유치한 외국기업 투자 가운데 최대 규모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정장선 평택시장, 성백석 린데코리아 회장은 16일 경기도청에서 수소충전소 및 산업용 가스시설 설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