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고양시, 교외선(능곡∼의정부) 운행재개 관련 노선 및 운영비 전면 재검토 요청 - 운영비 부담 최소화 및 향후 노선변경 전제 안 되면 운행재개 ‘재검토’ 입장
  • 기사등록 2020-11-23 15:50:29
기사수정

고양시는 철도교통망 확대를 위해 정부와 경기도에서 추진 중인 교외선 운행 재개와 관련기존 노선으로는 교통수요가 없으며 관산-벽제-고양동 경유 노선으로 변경하는 전제 없이 운행재개는 실효성이 없다고 23일 재차 밝혔다.(사진=경기인뉴스 자료사진)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고양시는 철도교통망 확대를 위해 정부와 경기도에서 추진 중인 교외선 운행 재개와 관련기존 노선으로는 교통수요가 없으며 관산-벽제-고양동 경유 노선으로 변경하는 전제 없이 운행재개는 실효성이 없다고 23일 재차 밝혔다.


경의선 능곡역에서 경의선 의정부역을 연결하는 현재의 교외선은 1963년 관광군용 목적으로 개통된 노선으로 지난 수 십 년간 개발제한구역군사보호구역 규제 등 연선개발이 이뤄지지 않아 200441일 이용수요가 저조해 운행이 중지된 바 있다.

 

또한 시는 최근 정부에서 검토 중인 교외선 운행재개와 관련디젤동차를 이용해 대곡역에서 의정부역까지 31.3km1시간 간격으로 운행하는 방안에 대해 시설비는 정부에서 부담한다고 하지만 차량중정비비용인건비 등 운영비에 대하여 지자체에 전액 부담시키는 안에 대하여 원론적으로 재검토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정부에서 검토한 장래 노선 운영비는 1시간 간격으로 운행 시 연간 약53억 원 선으로 예상된다고 밝히고운행수입을 감안해 고양양주의정부 3개 지자체가 기본적으로 매년 10억 원 이상을 부담해야하는 문제점이 있고청원건널목 운영에 따른 별도인건비환승활인 미적용 등 운임적자로 실제 지자체가 부담해야하는 비용은 더 크게 늘어날 것으로 시는 판단하고 있다.

 

시는 이와 관련 현재 교외선 노선으론 지역여건 변화에 따른 통행유형 변화로 이용률이 현저히 떨어져 추진 실익이 없고이전부터 주장해 온 기존의 교외선 노선을 인구밀집도가 높은 관산동고양동을 경유하는 노선으로 변경하는 것이 앞으로도 시민 교통편의성 및 사업성을 동시에 높이는데 효과적이라고 강조했다.

 

고양시는 교외선 노선재개 시 고양시 교통소외지역인 관산고양동에 대한 노선변경 조정 담보 및 운영비를 3개 지자체뿐만 아니라 광역 차원에서도 전향적으로 검토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gginews.kr/news/view.php?idx=64635
  • 기사등록 2020-11-23 15:50:2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한대희 군포시장, 소상공인 지원 ‘착한 선결제 캠페인’ 동참 한대희 군포시장이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착한 선결제 캠페인’에 동참하면서 시민들의 참여도 요청했다. 성복임 군포시의회의장으로부터 캠페인 주자로 지명된 한대희 시장은 “착한 선결제는 코로나19로 경영난에 처한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미리 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하는 방식으로 지역상권에 온기를 불어넣는 운...
  2. 무순위 아파트 청약에 유주택자·외지인 불허 정부는 성년자로만 한정했던 무순위 물량의 신청 자격을 '해당 주택건설지역 무주택세대 구성원인 성년자'로 추가 변경했다. 이는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분양가에 공급되는 무순위 물량에 수십만명이 몰려드는 등 시장이 과열양상을 보이자 정부가 진화에 나선 것이다. 21일 국토교통부는 사업주체가 강요하는 추가 선택품목의 일괄 .
  3. 시장군수구청장협, '착한 임대인 운동' 전국 확산 챌린지 돌입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21일부터 228명의 전국 시장·군수·구청장들 주도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덜고 정부의 착한 임대료 지원정책의 홍보와 착한 임대료 전국 확산을 위한 전방위적 챌린지를 시작한다.기초지방정부 중 52곳은 이미 착한 임대인 관련 지..
  4. 경기도, 올해 ‘노동복지’ 실태·수요 실시...“노동권 사각지대 해소”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노동권 보장과 노동자 처우개선에 앞장서고 있는 경기도가 올해 도내 민간단체와 함께 도내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비정규직 노동자를 대상으로 복지수요를 파악하는 조사를 실시한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의 ‘2021년 경기도 노동 복지수요조사 및 동아리 활동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사업...
  5. 경기도, ‘코로나19발 고용난 극복’... 취약계층 위한 공공일자리 4300여개 만든다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경기도가 올해 31개 시군과 함께 코로나19발 고용난 타계를 위한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과 ‘지역방역 일자리 사업’을 추진, 4300여 개의 공공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이를 위해 올 한해 국비 110억4400만원, 지방비 163억1400만원 등 총 273억58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다. 먼저 ‘지역공동체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