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기도에 수도권 대체매립지 조성...매립지 후보 선정 공고 낼 것 - 인천 독자적 매립지 조성하기로
  • 기사등록 2020-11-19 18:45:12
기사수정

지난 12일 인천시 영흥도에서 쓰레기 매립지 반대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사진=경기인뉴스 자료사진)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수도권 대첵 매립지가 경기도에 조성될 전망이다.

 

경기도와 서울시는 2025년이면 포화상태에 이르는 수도권매립장을 대체할 매립지를 선정하기로 17일 의견을 모았다.

 

서울시와 경기도, 환경부는 이날 수도권매립장 대체매립지 후보 선정 공고를 조만간 내기로 했다. 


공모 기간은 최대 60일까지다. 대체매립지는 경기도에서 선정하고 경기도에 조성될 것으로 보인다.

 

또 이날 회의에서는 건설폐기물의 직접 매립을 최소화하고 중간처리업체를 거쳐 최대한 재활용 처리한 뒤 잔재물만 파묻는 방안도 논의했다. 공사장폐기물은 내년부터 매년 10%씩 감축해 2025년엔 50%로 감축하는 안도 협의했다. 각 시도에서 발생하는 폐기물 용량에 대해서 환경부가 조정해 추후 세부적으로 논의하기로 했다. 

 

경기도는 2025년까지 9개 시군의 소각시설을 확충하고, 매립시설이 없는 22개 시군을 4개 권역으로 묶어 매립지를 보유한 5개 시군과 공동 사용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도는 소각시설이 없거나 처리용량이 부족한 시군, 민간위탁 의존도가 높은 시군에 대해 2025년까지 소각시설 조기 확충을 독려하기로 했다.

 

현재 수도권매립장은 인천 서구 검단·검암동에 있으며 서울시와 경기도, 인천시가 함께 사용하고 있다.

 

이번 경기도와 서울시의 대체매립지 조성 공모 신청은 인천시가 2026년부터 자체 매립지를 독자적으로 확보하기로 한 데 따른 대책이다. 대체매립지 부지로 선정된 인천시 옹진군 영흥면은 매립지 조성을 반대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gginews.kr/news/view.php?idx=64612
  • 기사등록 2020-11-19 18:45:12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고양시, 28청춘창업소 ‘메이커 스페이스’ 개소식 개최 일 청년창업의 요람인 덕양구 ‘28청춘창업소’에서 ‘메이커 스페이스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사진=고양시)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고양시는 지난 28일 청년창업의 요람인 덕양구 ‘28청춘창업소’에서 ‘메이커 스페이스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메이커 스페이스(Maker space)’는 ...
  2. [포토뉴스] "품질 좋은 장애인 생산품 많은 관심 가져주세요" 5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대한민국 국회 경기도 장애인생산품 박람회'가 열렸다. 이번 박람회는 경기도장애인생산품판매시설과 윤후덕 의원 등 경기도 국회의원 30명의 공동주최로 마련됐다.이날 박람회에는 부천시, 수원시,고양시 등 10개 시군의 17개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이 참가해 화장지와 손소독제 등 각종 장애인생산품을 선보였.
  3. [포토뉴스] "경기도 사회주택에 함께 삽시다"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경기도는 사회주택에 대한 국내외 사례를 공유하고, 사회주택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6일 노보텔 앰버서더 수원에서 ‘2020년 경기도 사회주택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날 컨퍼런스에 참석한 이재명 지사를 비롯해 진용복 경기도의회 부의장, 이헌욱 경기주택도시공사 사장, 사회주택ㆍ사...
  4. [포토뉴스] 진보당 경기도당, 초등학교 돌봄교실 지자체 이관 반대 1인 시위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진보당 경기도당과 진보당 지역위원회는 초등학교 돌봄교실 지자체 이관을 반대하는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의 파업을 지지하며 6일 오전 경기도 소재 주요 초등학교 앞에서 1인 시위를 진행했다.현재 돌봄교실은 도교육청이 주관하여 운영하고 있는데 이를 지자체로 이관하는 법개악 움직임이 벌어지고 있다....
  5. 라임펀드 사태 관련 증권사 첫 제재심, 아무런 결론 못 내 투자자들에게 대규모 손실을 가져온 라임자산운용의 펀드 환매중단 사태와 관련된 판매 증권사들을 대상으로 한 금융감독원의 제재심의위원회가 첫 회의에서 아무런 결론을 내지 못했다.금감원은 29일 오후 늦게 "제재심의위원회는 다수의 회사측 관계자들(법률대리인 포함)과 검사국의 진술·설명을 충분히 청취하면서 밤늦게까지 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