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최근 국감이 진행되고 있어 국감 자료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지만 국감 자료에서 지적한 문제점들에 대해 후속 법개정 등의 조치가 얼마나 이뤄질지 점검해 볼 일이다. (사진=경기인뉴스 자료사진)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지난 해 10월 국정감사 당시 김정재 국민의힘(당시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은 국가산업단지에서의 시세 차익을 노린 토지·건물 불법매매의 문제점을 지적하는 국감 자료를 냈다. 

 

자료에 따르면 2016년부터 2019년 6월까지 전국 6곳의 국가산단에서 27건의 불법 매매가 발생했으며 이로 인한 시세 차익은 171억9700만원에 달했다.

 

김 의원은 자료에서 “이런 높은 시세차익에도 벌금 및 처벌조항이 솜방망이 처벌에 그치고 있어 이러한 불법매매가 근절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김정재 의원은 지난 해 국감 당시 자료만 배포하고 지적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법안을 발의하는 등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김정재 의원실에 확인해 본 결과 “국감 이후 선거 준비로 바빴다”고 했다. 

 

1년이 지난 올해도 여전히 시화MTV 등 3곳의 국가산단에서 불법매매가 발생했으며 총 시세차익은 32억3100만원에 달했다.

 

물론 관련 개정안을 발의했더라도 국회에서 통과가 안 됐을 수도 있다. 통과가 됐더라도 여전히 불법행위가 발생할 수도 있다.

 

그러나 국회의원으로서 문제점을 인지한 사항에 대해 해결하려는 노력을 했어야 하지 않을까.

 

최근 국감이 진행되고 있어 국감 자료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지만 국감 자료에서 지적한 문제점들에 대해 후속 법개정 등의 조치가 얼마나 이뤄질지 점검해 볼 일이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gginews.kr/news/view.php?idx=64349
  • 기사등록 2020-10-16 15:46:4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포토뉴스] "1380만 경기도민과 함께 진정한 자치분권 함께 해요"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경기도의회 진용복 부의장이 ‘자치분권 2.0시대’ 개막을 축하하기 위한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했다. 진 부의장은 지난 13일 자신의 SNS에 ‘자치분권 2.0시대 1380만 경기도민과 함께 진정한 자치분권 함께 해요!’라는 문구가 적힌 손팻말을 들고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진용복 ...
  2. 올해부터 노인·한부모가구 '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경기도가 올해부터 보건복지부 기준에 따라 노인, 한부모 수급권자 가구에 대한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을 폐지한다. 이 기준이 폐지되면 저소득 취약계층은 부양의무자가 있어도 소득과 재산 기준만 충족하면 생계비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이에 따라 노인과 한부모(만 30세 이상) 포함...
  3. 이재명 지사, 대권후보 선호도 '1위'...이 지사만 지지율 올라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차기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차기 정치 지도자 선호도 조사에서 또다시 1위로 등극했다. 3강구도를 이루는 윤석열 검찰총장,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가운데 이 지사의 지지율만 상승하기도 했다.한국갤럽은 12~14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차기 정치 지도자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이 지시가 23%로 지난..
  4. ‘기아자동차’ 회사명에서 ‘자동차’ 떼고 새 출발하는 ‘기아’ ‘기아자동차’가 회사명에서 ‘자동차’를 떼고 ‘기아’로 새 출발한다.아울러 기아가 앞으로 출시할 전기차의 이름에 ‘EV1’부터 ‘EV9’을 쓰게 된다. 기아가 세단 모델에서 쓰던 ‘K시리즈’처럼 전기차에서도 알파뉴메릭 체계를 도입하겠다는 것이다.기아의 사명 변경은 1990년 기아산업에서 기아.
  5. 고양시, 신축 이전한 덕양 여권민원실 오는 18일 개소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고양시가 새로 단장한 ‘덕양 여권민원실’을 오는 18일(월)개소해 운영을 시작한다. 시는 이번 덕양 여권민원실 신축 개소를 통해 보다 많은 고양시민들에게 다가가는 열린 민원실을 만들고, 특례시 지정에 따라 향후 증가할 행정 수요에 탄력적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기존 덕양 여권민원실은 덕양...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