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검색
검색영역
기간 -
메뉴
키워드
검색어 또는
" 일반고 전환 " 에 대한 검색결과입니다.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한대희 군포시장, 소상공인 지원 ‘착한 선결제 캠페인’ 동참 한대희 군포시장이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착한 선결제 캠페인’에 동참하면서 시민들의 참여도 요청했다. 성복임 군포시의회의장으로부터 캠페인 주자로 지명된 한대희 시장은 “착한 선결제는 코로나19로 경영난에 처한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미리 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하는 방식으로 지역상권에 온기를 불어넣는 운...
  2. 무순위 아파트 청약에 유주택자·외지인 불허 정부는 성년자로만 한정했던 무순위 물량의 신청 자격을 '해당 주택건설지역 무주택세대 구성원인 성년자'로 추가 변경했다. 이는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분양가에 공급되는 무순위 물량에 수십만명이 몰려드는 등 시장이 과열양상을 보이자 정부가 진화에 나선 것이다. 21일 국토교통부는 사업주체가 강요하는 추가 선택품목의 일괄 .
  3. 시장군수구청장협, '착한 임대인 운동' 전국 확산 챌린지 돌입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21일부터 228명의 전국 시장·군수·구청장들 주도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덜고 정부의 착한 임대료 지원정책의 홍보와 착한 임대료 전국 확산을 위한 전방위적 챌린지를 시작한다.기초지방정부 중 52곳은 이미 착한 임대인 관련 지..
  4. 경기도, 올해 ‘노동복지’ 실태·수요 실시...“노동권 사각지대 해소”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노동권 보장과 노동자 처우개선에 앞장서고 있는 경기도가 올해 도내 민간단체와 함께 도내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비정규직 노동자를 대상으로 복지수요를 파악하는 조사를 실시한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의 ‘2021년 경기도 노동 복지수요조사 및 동아리 활동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사업...
  5. 경기도, ‘코로나19발 고용난 극복’... 취약계층 위한 공공일자리 4300여개 만든다 [경기인뉴스=박영신 기자] 경기도가 올해 31개 시군과 함께 코로나19발 고용난 타계를 위한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과 ‘지역방역 일자리 사업’을 추진, 4300여 개의 공공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이를 위해 올 한해 국비 110억4400만원, 지방비 163억1400만원 등 총 273억58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다. 먼저 ‘지역공동체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