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안산시, 긴급차량 우선신호 월평균 200건 이상…활발한 운영 - 긴급 상황 시 도로 정체나 돌발 상황에 전략적 대응으로 시민 안전과 재산 보호
  • 기사등록 2021-05-14 09:53:01
기사수정

안산시는 안산소방서와 함께 운영 중인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이 월평균 200건 이상 운영실적을 달성하는 등 활발히 운영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안산시, 긴급차량 우선신호 월평균 200건 운영

시에 따르면 2019년 12월부터 안산소방서와 함께 긴급차량이 현장으로 신속히 출동하고 응급환자를 병원으로 지체 없이 이동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는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은 지난달까지 누적 3천506건, 월평균 206건, 평균 출동거리 3.02㎞에 달하는 운영실적을 기록했다.

 

시는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과 관련 도시정보센터 내 운영자가 직접 신호를 제어하는 방식을 채택하고 있다. 긴급차량 요청이 있을 때 관내 모든 신호 제어기를 조작해 어느 곳으로 출동하든지 우선신호를 지원하는 것이다. 월평균 200건 이상의 활발한 운영실적을 기록하고 있는 이유다.

 

운영자가 직접 신호를 제어하는 이유는 현장에서 제어기나 센터시스템, 통신장비 등이 원활하게 가동되는지 확인하고 신호등이 오작동 할 경우 교통사고 우려가 있기 때문에 즉각적인 대응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또 우선 신호가 종료된 이후에 신호가 정상적으로 복귀되는지도 확인해야 한다.

 

긴급차량은 상황에 따라 중간에 경로를 바꿔야 하고, 도로 정체가 발생하면 우선 신호를 부여하더라도 진행하지 못할 뿐만 아니라 다른 방향의 정체를 가중시켜 인접교차로에 꼬리 물기를 유발하기도 한다. 도시정보센터에서는 이를 해소하기 위해 긴급 차량과 적극 소통하며 대체 경로를 유도하기도 한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도로에서는 다양한 변수가 발생하기 마련인데 안산시 운영자들이 긴급차량 우선신호를 운영하면서 이런저런 돌발 상황에 대응하고 정체를 최소화하고 있다”며 “소방서와 함께 시민 안전과 재산보호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gginews.kr/news/view.php?idx=65806
  • 기사등록 2021-05-14 09:53:0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경기도, 화성·시흥에서 ‘경기바다 특화거리 활성화 시범사업’ 진행 경기도가 18~20일 화성 전곡리, 시흥 오이도에서 ‘경기바다 특화거리 활성화 시범사업’을 진행한다. 앞서 도는 지난 4월 화성 전곡리 마리나 골목과 시흥 오이도 바다거리 등 7곳을 ‘2021년 경기도 구석구석 관광테마골목’으로 선정, 지역주민 주도로 역사·먹거리 체험 등 특화자원을 개발해 지역 관광 경쟁력을 강화하겠...
  2. 경기도, 7월 말까지 물놀이형 유원시설 46개 전수 점검 경기도가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7월 말까지 도내 워터파크 등 물놀이형 유원시설 46개 전체를 대상으로 방역과 안전관리 여부 등을 점검한다. 도는 물놀이형 유원시설 전체를 문화체육관광부, 시‧군, 전문가(안전성 검사기관) 등과 민관합동 점검할 예정이다. 점검 사항은 유원시설업자 안전‧위생 기준 준수 여부, 유기시설 설비기준 적합 ...
  3. 고양시, ‘덕은역 설치 비용…LH에서 내라’ 고양시가 ‘대장∼홍대선’ 민간투자사업 추진에 따른 고양덕은역(가칭) 설치 비용을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부담해야 한다는 입장을 16일 밝혔다. 지난 4월,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안)에 대장~홍대선이 포함돼 덕은역 신설이 예상되는 이곳은 지난해 고분양가 논란을 일으킨 ‘고양덕은 도시개발사업’구역이다. 이재..
  4. 수원시, ‘수원통닭거리’‧‘천천먹거리촌’ 음식문화거리 추가 지정 수원시가 최근 ‘음식문화거리 심의위원회’를 서면으로 열고, ‘수원통닭거리’와 ‘천천먹거리촌’ 등 2개소를 ‘음식문화거리’로 추가 지정했다. 수원시는 음식문화거리로 지정된 수원통닭거리와 천천먹거리촌을 대상으로 12월까지 안내판 설치, 음식문화 개선사업, 홍보 등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음식문화거.
  5. 경기도, 제조업분야 역대 최대 규모의 외국인 투자유치 성공 세계적인 산업용 가스업체 ‘린데(Linde)’가 약 15억 달러(한화 약 1조 7천억 원)를 경기도에 투자해 수소충전소와 산업용 가스시설을 신·증설한다. 올해 경기도가 유치한 외국기업 투자 가운데 최대 규모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정장선 평택시장, 성백석 린데코리아 회장은 16일 경기도청에서 수소충전소 및 산업용 가스시설 설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